광주시 북구,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
오는 26일까지 전통시장, 대형마트, 영화관 등 16곳 안전점검 실시
불법건축물 실태, 안전 시설물 유지관리, 피난시설 작동, 법적기준 준수 등 집중 점검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1. 18(화) 15:58
광주시 북구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는 오는 26일까지 주민들이 많이 모일 것으로 예상되는 전통시장, 대형마트 등 다중이용시설 16곳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각종 시설물 관리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사고 위험 요인을 사전에 점검하고자 마련됐다.

북구는 건축・전기・소방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점검반을 통해 ▴배선불량, 누전차단기 작동여부 ▴전기・기계실 유지관리 상태 ▴피난통로 확보여부, 소화기 교체 등 안전관리 상태 ▴법적기준 준수 및 안전성 여부 등을 점검한다.

특히 방치됐거나 관리 사각지대에 있는 시설물에 대한 화재 위험성과 구조안전 등도 확인한다. 북구는 점검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하고 중대한 사항은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한편, 문인 북구청장은 “사소한 부주의가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내실 있는 점검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