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북구, 탄소중립 그린리모델링 사업 ‘순항’
국공립 어린이집 및 공공임대아파트 대상 사업진행 ‘착착’
저탄소․친환경 행정 전환... 탄소중립 ‘총력’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2. 27(일) 11:49
광주시 북구, 탄소중립 그린리모델링 사업 ‘순항’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탄소제로 실현을 위해 추진 중인 ‘그린 리모델링’ 사업이 순풍에 돛단 듯 순항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27일 북구에 따르면 관내 17개 국공립어린이집과 5개 공공임대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추진 중인 ‘그린 리모델링’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그린 리모델링’은 단열성능 향상과 창호 교체 등을 통해 노후건물 냉난방 성능을 향상시켜 에너지 사용량을 줄이는 동시에 쾌적하고 건강한 주거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북구는 지난해 국토부 주관 35억여 원 규모의 공공건축물 그린 리모델링 공모사업에 선정돼 관내 17개 국공립어린이집 대상으로 본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내달 초 2개소 어린이집이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북구보건소를 포함한 나머지 국공립어린이집에 대해서도 내실 있게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현재 공가 리모델링 마무리 순을 밟고 있는 ‘공공임대아파트 그린 리모델링’ 사업 역시, LH와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차질 없이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협업으로 그린 리모델링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추진을 통해 미래 국가 경쟁력의 핵심이 될 탄소제로 실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스마트그린도시 조성 ▴공공무문 목표관리제 탄소중립 지원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등 저탄소․친환경 행정으로의 전환을 통해 탄소제로 그린뉴딜을 적극 실천해 나가고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