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로컬잡센터, 고창·흥덕·선운산농협과 농촌 구인난 해소 나서
영농철 관내 농가 구인난 해소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5. 13(금) 22:46
고창군로컬잡센터, 고창·흥덕·선운산농협과 농촌 구인난 해소 나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고창군로컬잡센터(센터장 김희진)와 고창·흥덕·선운산농협 농촌인력중개센터 등 4개 기관이 관내 영농철 농가 구인난 해소를 위한 지원에 나선다.

지난 12일 고창군로컬잡센터 회의실에서 김희진 센터장을 비롯해 고창농협 농촌인력중개센터 김정옥 센터장, 흥덕농협 농촌인력중개센터 김미선 센터장, 선운산농협 농촌인력중개센터 김선임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고창군 농가 일자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 날 협약을 통해 4개 기관은 공동으로 ▲농촌 인력난 해소를 위한 구인·구직난 발굴, 연계 협력 ▲농촌형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동노력 등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고창군로컬잡센터는 코로나19 등으로 지역 내 농가 인력난이 더욱 심화되고 있어 도시 유휴인력을 확보하여 도내 농가에 안정적으로 구직자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하는 ‘도농 상생형 일자리창출지원사업’을 고용노동부, 전라북도, 고창군의 지원을 바탕으로 수행 중에 있다.

한편, 고창군로컬잡센터 센터장은 “관내 농가 인력난 해소를 위해 고창·흥덕·선운산농협 등과 공동으로 협력 추진함으로써 보다 안정적인 구직자를 발굴 및 연계하여 고창군의 안정적인 농가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