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복지사각지대 위해 ‘여성자원봉사회 앞장’
벌교여성자원봉사회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반찬 전달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5. 17(화) 14:33
보성군, 복지사각지대 위해 ‘여성자원봉사회 앞장’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보성군 벌교읍행정복지센터는 17일 독거노인 등 복지사각지대 가정에 여름철 입맛 돋는 반찬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벌교여성자원봉사회(회장 김미숙) 회원 20여 명은 자원봉사센터 조리실에서 열무김치, 멸치볶음, 돼지고기 장조림 등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다가오는 여름철 무더위를 이겨낼 건강 회복, 영양 보충 음식을 준비해 독거노인 등 복지사각지대 가정 50여 세대를 방문 안부와 함께 사랑을 전달했다.

김미숙 벌교여성자원봉사회 회장은 “정성으로 준비한 밑반찬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이 건강한 식사를 했으면 좋겠다.”라며“작은 나눔이 큰 기쁨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흐뭇해 했다.

가정을 함께 방문한 선남규 읍장은 “바쁜 일정에도 언제나 지역사회 돌봄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여성자원봉사회에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도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지역공동체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동참 부탁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벌교읍 맞춤형복지팀은 2년여간의 코로나19로 지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가정이 많을 것으로 예상하고, 찾아가는 복지행정 서비스로 위기가구 발굴에 힘쓸 계획이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