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장애학생 인권지원단 정기 현장지원 실시
“우리 아이 속에 특별한 지원이 필요한 특수교육대상학생 있다.”
고성민 기자입력 : 2022. 05. 20(금) 10:17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권한대행 오순문) 장애학생인권지원단은 2022년 5월 20일 오후 3시 서귀포온성학교를 방문하여 장애학생 인권보호 및 인권침해 예방을 위해 정기 현장지원을 실시한다.

제주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 제주해바라기센터, 제주발달장애인지원센터, 등 인권 관련 전문위원, 학부모 위원 등 10명으로 구성된 장애학생인권지원단은 매월 고등학교 또는 특수학교 1개교를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장애학생의 인권보호와 인권 침해 예방에 힘쓰고 있다.

아울러 학교(성)폭력·아동학대 등의 피해 경험이 있거나 다양한 외부적 환경에 의해 인권 침해 가능성이 높은‘더봄학생’에 대한 맞춤형 지원을 강화하여 학생에게 정서적, 신체적으로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 데 노력하고 있다.

한편,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관계자는“모든 아이의 인권이 중요하며, 특히 자신의 권리를 행사하는 데 어려움이 많은 우리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인권은 더욱 세심한 배려와 관심으로 존중되어야 한다. 지속적으로 우리 학생의 인권이 존중받는 건강한 환경을 지원하면 더욱더 행복한 학교 교육이 실현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