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위기가정 문제해결에 민·관 협력
분기별 사례관리회의 개최·실질적 솔루션 제시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6. 22(수) 16:34
고흥군, 위기가정 문제해결에 민·관 협력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난 21일 군청 흥양홀에서 13개 기관 22명이 참석한 가운데, 2분기 기관협력 통합사례회의를 갖고 지역 내 위기가정의 문제해결을 위한 다각적 논의와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회의에서 논의된 사례는 정신적 문제로 자녀양육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혼모가정과 국내에서 태어났지만 국적취득 등의 법적문제로 복지혜택을 받을 수 없는 아동의 지원체계마련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첫 번째 사례대상에 대해 ▴자녀양육코칭 ▴모자 심리상담 ▴정신과 의료비 ▴긴급복지 생계비 ▴주거보증금 ▴채무해결을 위한 금융상담 지원 등 복합적인 문제에 대한 민ㆍ관 협력 지원 방안을 모색하였다.

두 번째 사례대상자에 대해서도 ▴아동의 국적취득 ▴모의 체류기간 연장 ▴현 거주지에 대한 주거환경개선 등 대두된 문제에 대해 주 사례기관과 협력기관의 인적ㆍ물적 자원 정보 공유를 통해 기관별 역할을 조정하는 등 열띤 토론을 하였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민간기관 사례관리사는 “대상가구에 제공되는 서비스 진행 상황을 공유하고, 꼭 필요한 복지서비스 연계를 통해 건강한 가정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모두가 힘을 모으는 모습을 보고 민ㆍ관 협력의 중요성을 다시금 깨닫게 되었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매 분기 정례회의를 통해 복합적이고 다양한 문제와 욕구를 가진 고위기 가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민관이 함께 체계적인 맞춤형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