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섭 정읍시장, 28일 민선 7기 이임식 진행
“시민 행복 기원하고 지속 성장하는 정읍 미래 응원할 것”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6. 28(화) 12:15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민선 7기 유진섭 정읍시장이 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정읍시장 이임식을 끝으로 1,461일간의 시정 활동을 마무리했다.

이날 오전 충혼탑 참배와 사무인계서 서명 후 진행된 이임식은 이학수 정읍시장 당선인과 도·시의원, 이·통장협의회, 공무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했다.

지난 2018년도 민선 7기 정읍시장으로 당선된 유 시장은 4년 동안 강력한 시정을 이끌었다. 특히, ‘더불어 행복한, 더 좋은 정읍’이라는 시정방침 아래 지역발전과 시민이 행복한 정읍을 만들기 위해 혼신의 힘을 쏟아내며 많은 성과를 이뤄냈다.

이날 이임식은 유 시장의 업적소개와 재직기념패 전달, 감사패·공로패 수여, 이임사, 기념사진 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유 시장은 지난 4년 무성서원 세계문화유산 등재와 동학농민혁명 국가기념일 제정을 통해 역사적 민족적 가치를 재조명하고 발전시키는 전기를 마련했다. 또 JB금융그룹 통합연수원과 국민연금공단 연수원, 한국전기안전공사 교육원 등 을 유치해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연수도시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아울러 SK넥실리스 5·6공장 증설과 ㈜다원시스 등 굵직한 기업을 유치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했으며, 다양한 기업지원 시책을 통해 3년 연속 기업하기 좋은 도시에 선정되기도 했다.

이와 함께 내장저수지와 관광호텔 부지 국립공원 제척 등을 통해 전국에 시정역량을 과시하고, 역대 최대 정부예산 확보, 본예산 1조원 시대를 개막해 시민 삶의 질을 높였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선제적으로 전 시민 대상 마스크 배부와 재난지원금 지원, 외국인 근로자 대상 선제 검사, 상하수도요금 50% 일괄 감면, 소상공인 카드 수수료 지원 등 감염병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회복을 총력을 다했다.

유진섭 시장은 “지난 4년간 정읍시의 아름답고 긍정적인 변화를 위해 기꺼이 뜻을 같이해 준 시민과 공직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제 평범한 시민의 한 사람으로 돌아가 시민들의 행복을 기원하고 지속 성장하는 정읍의 미래를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족한 점도 있었겠지만, 정읍과 정읍시민을 진심으로 사랑했던 시장으로 기억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유 시장은 정읍고와 전남대학교 행정대학원을 졸업한 후 지난 2006년 처음 정읍시의회 의원에 당선돼 5대, 6대, 7대 정읍시의회 의원을 거쳤다. 2016년 정읍시의회 7대 후반기 의장을 역임했으며, 지난 2018년도 민선 7기 정읍시장으로 당선됐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