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여름철 안전하고 깨끗한 물 공급 위해 수질관리 강화
대형건축물 저수조 등 수질검사 무료 실시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7. 01(금) 08:47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군산시는 무더운 여름철을 대비해 시민이 안심하고 수돗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상수도 수질관리를 더욱더 강화할 계획이다.

시는 오는 15일까지 대형건축물 등의 저수조 위생상의 조치 등 관리상태를 집중점검하고 아직까지 점검을 받지 않은 대형건축물 171개소에 대해 저수조 청소 및 수질검사를 독려할 계획이다.

대상시설물은 연면적 5천㎡ 이상의 건축물이나 시설, 연면적 3천㎡ 이상인 업무시설, 2천㎡ 이상인 학원 및 예식장과 관람석 1천석 이상의 공연장 및 실내체육시설, 건축법에 따른 아파트 등이 해당된다.

해당 건축물의 소유자 또는 관리자는 수도법에 의거 연2회 이상 저수조를 청소해야 하고, 월1회 이상 위생상태를 점검해야 한다. 또한 연1회 수질검사를 실시해야 하며, 미실시할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이에 따라, 시는 「군산시 상수도 급수조례」에 따라 대형건축물 등의 수질검사를 무료로 지원하고 있으며, 상반기에는 대상시설 316개소 중 145개소의 저수조 점검과 수질검사를 실시했다.

또한 시는 대형건축물 저수조 점검 외에도 수돗물 표본수(45개소), 급수과정별(16개소), 마을 상수도 및 소규모 급수시설(10개소)의 수질검사를 실시해 그 결과를 시 홈페이지 및 국가 상수도 종합시스템에 공표하고 있다.

가정에서 사용하는 수돗물 수질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무료로 수질검사를 해주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연중 운영하고 있다. 수돗물을 사용하는 군산시민이면 누구나 물사랑 누리집(ilovewater.or.kr) 또는 전화로 신청할 수 있다.

이종혁 수도사업소장은 “저수조는 수돗물을 보관하는 용기인 만큼 정기적인 청소와 위생상태 점검을 반드시 완료해주기를 바란다”며, “무더운 여름 시민들이 더욱 안심하고 수돗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수질검사를 신속·정확하게 실시하고 검사결과 부적합이 확인될 경우에는 원인을 파악해 오염원 제거 및 시설 개선 등의 적극적인 조치를 취하여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