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지적재조사 민원 최소화 총력
관촌‧덕천지구 민원발생 우려지역 사전협의제 시행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7. 01(금) 14:52
임실군, 지적재조사 민원 최소화 총력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임실군이 지적불부합지 해소를 위해 관촌‧덕천지구 1,512필지에 대해 지적재조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적재조사사업은 현 지적도의 문제점을 파악하고 정확하게 조사 측량하여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함으로써 국민의 재산권을 보호하고 국토를 효율적으로 이용하기 위해 2030년까지 추진하는 장기 국책사업이다.

소관청-LX-민간측량업체의 협의체를 구성 운영하여 협의체 회의를 통해 경계설정기준 및 토지현황 현지조사 방법 등을 공유한다.

합동실무교육 및 수시회의를 주1~2회 추진하여 민원발생 우려지역에 대한 사전협의를 통해 관촌‧덕천지구 민원 최소화에 노력하고 있다. 협의체를 구성하여 업무협의를 통해 사전에 대응 방안을 마련하여 현장 상황에 맞는 탄력적 대응으로 주민 갈등을 사전에 차단하고 민원을 방지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도심지 지적재조사를 실시하며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토지소유자들과 효과적인 소통행정을 추진하고 있다”며“군민의 재산권 보호를 위해 만전을 기할 것이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