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방재정공제회, 지역활력지원단 개소 및 현판 제막식 개최
“골고루 잘 사는 나라, 활력 넘치는 우리 동네”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7. 01(금) 15:13
한국지방재정공제회, 지역활력지원단 개소 및 현판 제막식 개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한국지방재정공제회(이사장 이인재)는 지방소멸대응기금 등의 업무 수행을 위해 지역활력지원단의 출범을 알리는 개소 행사를 6. 30(목) 서울 공덕동 소재 지방재정회관에서 개최했다.

지역활력지원단은「지방기금법」 등에 따라, 지방소멸대응기금과 지역상생발전기금의 관리․운용을 위해 한국지방재정공제회에 1단(지역활력지원단), 3부(기금관리부, 기금운영부, 상생발전부) 총17명(지자체에서 파견 11명, 공제회에서 파견 6명)으로 구성되었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금년도부터 10년간 정부에서 연 1조를 출연(금년도는 7,500억)하여, 지자체 주도로 수립한 계획에 따라 지방소멸 및 지역 인구감소 대응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며, 재원의 효율적 배분을 위해 인구감소지역(89개)과 관심지역(18개) 107개 기초 지자체에서 제출한 투자계획(‘22년도, ’23년도)을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사업의 우수성에 따라 기금을 차등 배분할 계획이다.

한국지방재정공제회 지역활력지원단에서는 지난 5. 31(화)에 지자체에서 제출한 투자계획서의 공정한 평가 등을 위해 평가단을 위촉했으며, 평가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6월 30일 현재 평가단의 지자체별 투자계획서에 대한 서면 검토를 마쳤으며, 향후 지자체의 발표 등의 대면평가(7월초․중순)와 종합평가(7월말) 등을 거쳐 8월 말 지자체별로 지방소멸대응기금을 배분할 계획이다.

이인재 한국지방재정공제회 이사장 겸 기금 조합장은 “지자체 주도로 차별화된 사업을 발굴하고 지방소멸대응기금이 적재적소에 잘 쓰여 골고루 잘 사는 나라, 활력 넘치는 우리 동네를 만드는데 마중물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