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 쏘임 주의보 발령!
보성소방서 보성119안전센터 김병주
시사종합신문입력 : 2022. 08. 08(월) 13:04
보성소방서 보성119안전센터 김병주
[시사종합신문] 최근 기후변화와 외래종의 침입 등으로 말벌의 종류는 다양해지고, 맹독·밀집도·개체 수 등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특히 9 ~ 10월에는 벌들의 월동준비 및 산란기로 활동이 매우 왕성한 시기인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이 때문에 소방청은 예보프로그램 위험지수가 증가됨에 따라 매년 7월부터 주의보를, 9월부터는 경보로 상향 발령해서 더욱 경각심을 갖도록 하고 있다.

아래는 국립공원관리공단의 말벌 공경성향 실험 결과이다. ∙ 색상에 따른 공격성 : 검은색>갈색>빨간색>초록색>노란색 순서 ∙ 공격부위 : 머리부위 집중공격

이처럼 말벌은 밝은 색 보다는 어두운 색상에 공격성을 나타내고, 사람의 검은색머리 쪽을 집중 공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벌 쏘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야외 활동 전 흰색 등 밝은 계열의 긴 옷을 착용하여 신체노출을 최소화하고, 냄새가 강하게 발하는 향수, 화장품 등의 사용을 자제하여야 한다.

벌에 쏘였을 경우에는 신용카드 같은 물건을 이용하여 밀어내는 등 적절한 방법으로 신속히 벌침을 제거하고, 쏘인 부위의 감영방지를 위해 소독하거나 깨끗한 물로 씻은 후 얼음주머니 등으로 찜질함으로써 통증을 감소시켜야 한다. 또한 울렁거림, 구토 설사, 어지러움, 두드러기, 호흡곤란 등 말벌 독의 알레르기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119로 신고하여 인근 병원으로 이송, 응급처치를 받아야 한다.

즐거운 추석 명절이 다가오고 있다. 벌초나 성묘 등 야외활동 전‘벌 쏘임 안전 수칙’을 잘 기억하고 실천하여 안전사고 없는 풍성한 한가위가 되었으면 한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