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휴가철 맞아 생활오수 줄이기 등 펼쳐
피서객에게 맑고 깨끗한 뱀사골 계곡 선물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8. 12(금) 14:04
남원시, 휴가철 맞아 생활오수 줄이기 등 펼쳐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남원시가 휴가철 피서객들에게 지리산 뱀사골 계곡의 맑고 아름다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발벗고 나섰다.

지리산 국립공원인 뱀사골지역은 달궁처리장을 비롯하여 9곳의 생활오수를처리하는 하수처리시설이 있다. 그러나 휴가철을 맞아 피서객 증가로 인해 식당 및 숙박업소 많은 물 사용으로 업소에서 배출하는 생활오수량은 급격히 증가하고 있고 깨끗한 계곡수 오염 우려는 물론 생활하수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따라서 환경사업소에서는 하수처리장 운영업체와 공동으로 산내면 위치한 식품접객업소, 펜션 및 지역주민, 피서객들을 대상으로 “물절약” 및 “허드렛물 줄이기” 홍보를 8월 5일 실시했다. 8월 31일까지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하수처리시설 집중관리와 업소에서 배출하는 생활오수 이외에 “주방 외부에서 쓰는 허드렛물이 처리시설에 유입되지 않도록” 생활오수 줄이기 협조요청 및 홍보와 계도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뱀사골을 찾는 피서객들에게 깨끗한 계곡과 힐링의시간을 갖도록 안정적인 하수처리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해 달라“ 고 당부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