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선유도해수욕장 폐장 이후 안전·방역관리 연장 실시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8. 16(화) 08:56
군산시, 선유도해수욕장 폐장 이후 안전·방역관리 연장 실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군산시가 선유도 해수욕장 폐장일인 16일 이후에도 이달 말까지 방역과 안전관리를 실시한다.

군산시에 따르면 선유도 해수욕장은 지난 7월 8일 개장했으며 그동안 약 7만3천여명의 피서객이 다녀갔으며 이는 지난해 비해 약 9% 감소한 수치다. 하지만 군산시는 폐장 이후에도 선유도 해수욕장을 찾는 피서객이 꾸준히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안전사고 및 코로나 감염예방을 위해 자체 근무계획을 편성하고 오는 31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폐장 후 최소한의 관리 차원에서 다중 이용시설(화장실) 소독과 해수욕장 내 입수객 통제 및 청결관리 등 안전감시 체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또한, 안전사고 예방 및 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군산해양경찰서 및 군산소방서와도 협력체계를 유지한다.

한편, 군산시 한상봉 항만해양과장은 “선유도해수욕장 폐장 후에도 관계 기관와 협력하여 해수욕장 내 안전사고 및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