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음식물쓰레기로 만든 재활용비료 무상 공급
‘고품질 친환경 퇴비’빨리빨리 신청하세요.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8. 16(화) 12:13
김제시, 음식물쓰레기로 만든 재활용비료 무상 공급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김제시(시장 정성주)는 음식물 쓰레기를 톱밥과 혼합·발효해 만든 고품질 친환경 퇴비를 관내 농가에 무상으로 공급한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시는 2003년 가동을 시작한 음식물 자원화시설에서 하루 22t의 음식물을 35일 정도 발효와 숙성 과정을 거쳐 일일 3t의 퇴비를 생산하고 있다. 이곳에서 생산된 친환경 비료는 1년에 한번씩 환경공단에서 실시하는 성분검사(유기물 등 16종)를 받고 있으며, 비료관리법에서 정하는 퇴비의 공정규격을 만족하고 있다.

시는 퇴비 공급 초기에는 음식물이라는 부정적 인식으로 농가에서 사용을 꺼려했으나 사용해 본 농가의 입소문으로 주문량이 늘어나고 있어 예약제로 운영하고 있으며, 음식물 자원화시설(063-540-3420)로 신청하면 경종 농가가 원하는 장소로 운반해 주고 있다.

오승영 청소자원과장은 "고품질 친환경 퇴비를 생산하기 위해 정기적으로 품질분석을 실시하고 있다면서 음식물 재활용 퇴비를 농가에 무상 공급함으로써 자원 재활용과 함께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러한 친환경 비료는 고추, 감자, 마늘, 양파 등 다양하게 사용 가능한 범용비료이며, 농가에서 사용하기 위해서는 10㎡ 기준 10kg 이내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