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드디어 되찾은 서귀포 가을축제, 주말마다 즐겨보세요
10~11월까지 서귀포 곳곳마다 풍성한 축제, 야외마스크 벗고 이젠 즐겨보자
고성민 기자입력 : 2022. 09. 28(수) 10:33
서귀포시, 드디어 되찾은 서귀포 가을축제, 주말마다 즐겨보세요(제주감귤박람회 모습)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코로나 19로 중단됐거나 축소 진행되었던 15여 개의 축제가 10월에서 11월 사이에 매주 잇따라 서귀포 곳곳에서 개최된다.

서귀포시 대표축제인 서귀포칠십리 축제를 비롯하여 하영올레 걷기 및 야호페스티벌, 서귀포베라벨책정원, 중문 칠선녀 축제, 은갈치 축제, 제주감귤박람회, 혼인지 축제, 제주도민체전 등이 연이어 개최됨으로써

푸른 하늘과 살랑대는 바람이 반겨주는 확 트인 야외에서 코로나로 잊혔던 일상의 행복을 되찾고 지역경제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서귀포시 공보실에서는 두 달 동안 주말마다 개최되는 가을 축제에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매체를 총동원하여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 시 공식 SNS에 축제소식을 연재하고 축제 일정 홍보영상을 제작하여 유튜브에 게시할 예정이다. 또한 10월 초 발간되는 시정소식지「희망 서귀포」60호에 게재하여 배포하고, KBS 제주 7시뉴스「서귀포 소식」코너를 통해 축제별로 홍보할 계획이다

한편, 서귀포시 공보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서귀포의 가을축제들이 이제 시민 곁으로 돌아왔다”면서 “다시 찾은 축제의 계절, 가을의 본색을 시민들이 오롯이 즐길 수 있도록 축제홍보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