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제4회 전국 윤동주 시 낭송 대회 성황리 개최
장민규 기자입력 : 2022. 09. 28(수) 15:57
광양시, 제4회 전국 윤동주 시 낭송 대회 성황리 개최
[시사종합신문 = 장민규 기자] 광양시는 지난 24, 25일 (사)윤동주문학연구보존회의 주관으로 광양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제4회 전국 윤동주 시 낭송 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2019년 1회를 시작으로 올해 4회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서울, 부산, 제주 등 전국 각지에서 참가한 70여 명 중 예선을 통과한 50여 명이 본선 대회에 진출해 윤동주와 관련된 시를 낭송하며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으로 채워져 참가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9월 25일 본선에서는 조정숙 시 낭송 작가의 시 낭송 퍼포먼스와 본선 진출자들이 평소 갈고닦은 솜씨로 자웅을 겨루는 경연을 펼쳐 참가자들이 민족시인 윤동주 시인의 주옥같은 시를 감상하고 한 번 더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다. 약 4시간의 열띤 경연 후 총 15명(대상 1, 금상 2, 은상 3, 동상 4, 장려상 5)을 대상으로 의미 있는 시상식이 이어졌다.

천창우 (사)윤동주문학연구보존회 이사장은 “올해도 전국 단위의 윤동주 시 낭송 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윤동주 시인의 순결한 문학정신을 계승하는 다양한 방법을 고안해 많은 시민에게 이를 알리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미란 문화예술과장은 “여름을 지나 가을을 맞아 개최된 이번 행사는 참가자들의 시 낭송의 의미가 다양하고 새롭게 다가왔던 의미깊은 대회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시민들이 윤동주 시인뿐만 아니라 그와 함께했던 벗 백영 정병욱 선생, 윤동주의 유고시집인 「하늘과 별과 바람과 시」가 보관돼 있던 진월 망덕포구 일원의 윤동주 유고 보존 정병욱 가옥에도 많은 관심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