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월남전 참전자회 삼도안보결의대회 개최
29일 월남전 참전 삼도(무주·김천·영동)회원 참여
예체문화관에서 열려, 지역발전 헌신공로자 표창장도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9. 29(목) 13:35
무주군, 월남전 참전자회 삼도안보결의대회 개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월남전 참전자회는 29일 삼도안보결의대회를 갖고 안보의식을 강화하는데 더욱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예체문화관에서 가진 삼도안보결의대회는 무주, 김천, 영동 삼도 회원들이 모여 삼도가 윤번제로 실시되며, 이번 제16회 행사는 무주군참전 전우회에서 주관해 실시됐다.

삼도안보결의대회는 황인홍 군수를 비롯해 전호진 영동군지회장의 경과보고 주락창 무주군지회장 대회사 황인홍 군수와 이해양 무주군의회 의장 축사, 국가안보결의문채택 순으로 진행됐다.

주락창 무주군지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우리 전우들은 국가의 부름을 받고 세계평화와 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해 이역만리 월남전에 참전해 조국의 무궁한 발전에 기여하고 대한민국의 영광과 국민들을 위해 목숨을 걸고 싸웠다”라고 밝혔다.

황인홍 군수는 축사를 통해 “월남전 참전자회 삼도안보결의대회를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라며 “안보결의대회를 통해 안보의식 함양과 회원 친목을 영원히 다지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이날 확고한 국가관과 투철한 사명감으로 지역발전에 헌신한 공로로 무주군지외 김일남 사무장 등 3명에 대한 대한민국 월남전 참전자회 이화종 회장의 표창장이 수여됐다.

이들 회원들은 ‘한반도에서 평화와 상생발전의 위협이 되는 모든 무력 충돌이 중지 될 수 있기를 강력히 촉구’하는 결의문도 채택했다.

한편, 삼도안보결의대회는 지난 2005년 4월 무주 전우회 주관으로 삼도봉 정상에서 처음 실시됐으며, 안보결의대회와 지역문화교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