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교육청, 고.1.2학년 담임교사 연수 진행
진학지도 첫 걸음, 교육과정부터 배웁니다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12. 06(화) 15:15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이 도내 고등학교 담임교사의 교육과정 연계 진학지도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도교육청은 오는 8일 창조나래(별관) 시청각실에서 오전과 오후 두 차례에 걸쳐 ‘교육과정 연계 진학지도 역량 강화 연수’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2023학년도 이후의 교육 및 대입제도 변화에 따른 교육과정 연계 진학지도 방안을 안내하기 위한 것으로, 도내 고등학교 1·2학년 부장교사 및 담임교사를 대상으로 한다.

연수는 대입 담당 장학사의 ‘2024학년도 대입을 위한 전북교육청 대입 프로그램 안내’와 고교학점제 담당 장학사의 ‘온‧오프라인 공동교육과정의 이해’로 교사가 반드시 알아야 할 내년도 주요 계획으로 시작한다.

다음으로는 오창민(청주교육지원청) 장학사가 ‘변화하는 대입제도에 대비한 교육과정 운영’이라는 주제로 대입전형에서 교육과정이 어떻게 평가되고 활용되는지에 대해 강의한다.

이번 연수를 통해 도교육청은 학생부 축소로 인한 대입전형의 변화가 어떤 방식으로 이루어지는지 설명하고, 학교의 교육과정이 학생의 대입진학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사례를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전라북도교육청 진로진학담당 강세웅 장학사는 “이제 대입 진학지도을 위해 교육과정을 이해하는 것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면서, 수능이 끝난 지금, 학생들에게 선택형 교육과정 디자인을 위한 정보제공이 필요하며, 이 연수가 교육과정을 어려워하는 선생님들에게 작은 지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