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천년 부부사랑 정촌가요특구의 새로운 명칭 공모
총상금 200만원, 내년 1월 11일까지 우편 또는 이메일 접수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12. 28(수) 15:48
정읍시, 천년 부부사랑 정촌가요특구의 새로운 명칭 공모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정읍시가 ‘천년 부부사랑 정촌가요특구’의 새로운 명칭을 공모한다. ‘천년 부부사랑 정촌가요특구’는 천년의 숭고한 사랑과 애틋한 부부 사랑을 기린 백제가요 정읍사(井邑詞)를 주제로 조성한 정읍시의 대표 관광지다.

신정동 일원에 가요박물관과 만석꾼 가옥, 정읍사 여인의 집, 취풍향(누각) 등 다양한 볼거리를 갖추고 있다. 하지만 현재 명칭에 ‘특구’라는 단어가 들어가 있어 의미가 모호해 관광객들에게 혼란을 줄 우려가 있고, 백제가요 정읍사를 주제로 조성한 목적에 맞지 않다는 의견이 지속 제기되어 왔다.

이에 따라 시는 정읍사를 주제로 조성한 의미와 목적을 쉽게 전달할 수 있으면서 정읍사의 역사와 문화적 특성을 반영한 이름으로 변경하기 위해 공모를 추진한다.공모 기간은 12월 28일부터 내년 1월 11일까지 15일간이다.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1인당 1개의 명칭 안을 제출할 수 있다.

응모는 정읍시 홈페이지에서 공고문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 후 우편 접수(정읍시 충정로 234, 정읍시청 관광과 4층) 혹은 메일 접수(hak0525@korea.kr) 하면 된다. 최종 선정된 명칭 안에 대해서는 최우수(1명) 100만원, 우수(1명) 70만원, 장려(1명) 30만원 등 총 200만원의 온누리상품권을 지급한다.

정읍시는 신청자로부터 명칭을 제출받아 심사위원회의 1차 예비 심사를 거쳐 10개 내외의 명칭 안을 선정하고, 2차 본 심사를 통해 최종안을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정읍시청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한편, 정읍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는 국민이 알기 쉽고 기억하기 쉬우며, 독창적인 관광지 명칭을 정하는 것으로 정읍 관광 활성화의 유용한 수단이 될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