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여성가족정책관에 유미자 강진 부군수 임명
“양성평등에 기여” 포부…후임 강진 부군수에 서순철 과장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1. 25(수) 16:52
전라남도, 여성가족정책관에 유미자 강진 부군수 임명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전라남도는 여성의 권익신장, 다문화가정과 아동에 대한 포용 정책을 추진할 신임 여성가족정책관에 유미자 강진부군수를, 후임 강진 부군수에 서순철 농업정책과장을 각각 26일자로 임명키로 했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지난해 12월부터 공모를 통해 신임 여성가족정책관 선발 절차를 진행, 전문성을 갖추고 효율적 정책추진이 가능한 최적임자로 유미자 강진부군수를 결정했다.

유미자 신임 여성가족정책관은 초당대학교에서 사회복지학 석사학위를 취득한 사회복지 분야 전문가다. 전남도 여성정책팀장, 여성정책지원관을 역임하면서 여성정책을 기획하고 조정하는 등 여성과 사회복지 분야에서 탁월한 활동을 펼쳤다.

유미자 신임 정책관은 “양성이 평등한 사회분위기 조성과 양질의 안심 보육정책 추진, 다문화가족 등 맞춤형 지원 확대를 통한 다양한 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통해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서순철 신임 강진군 부군수는 전남도 안전총괄팀장, 에너지신산업과장, 농업정책과장 등 전남도의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행정전문가다. 조직 내 소통도 원활해, 전남도와 강진군 간 가교역할을 할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남도는 서순철 내정자가 강진과 도의 발전에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