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우당도서관, 2023 제주시 올해의 책 시민투표 진행
시민 여러분이 선택해 주세요!
3월 12일까지 <책 섬, 제주> 홈페이지(http://woodang.jejusi.go.kr)에서 투표
고성민 기자입력 : 2023. 01. 30(월) 09:23
제주시 우당도서관, 2023 제주시 올해의 책 시민투표 진행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시 우당도서관(관장 강봉수)에서는 제주시민이 직접 추천하고 선정하는 ‘2023 제주시 올해의 책’시민 투표를 3월 12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제주시 올해의 책은 시민들이 다양한 분야의 좋은 책 읽기를 권장하기 위해 성인, 제주문학, 청소년, 어린이 분야를 구분하여 각 부문별 도서를 선정한다. 지난 1월 6일까지 시민추천 후보 도서를 모집하여 올해의 책 선정 위원회 심의를 거친 후보도서가 각 부문별 5권씩 총 20권이 선정되었다.

성인 부문은 김훈 작가 <하얼빈>, 신형철 작가 <인생의 역사>, 김남윤 작가 <철수 삼촌>, 최재천·안희경 작가 <최재천의 공부>, 백승주 작가 <어느 언어학자의 문맹 체류기>, 제주문학 부문은 강순희 작가 <제주신화의 숲>, 이성권 작가 <이야기로 만나는 제주의 나무>, 고광민 작가 <제주 도구>, 김태생 작가 <뼛조각>, 김순이 작가 <제주신화>,청소년 부문은 김하연 작가 <너만 모르는 진실>, 한지우 작가 , 김성식 작가 <안녕, 열여덟 어른>, 박진영 작가 <나는 나를 돌봅니다>, 조남주 작가 <귤의 맛>,

어린이 부문은 김정민 작가 <담을 넘은 아이>, 최원형 작가 <라면을 먹으면 숲이 사라져>, 위기철 작가 <무기 팔지 마세요!>, 홍민정 작가 <걱정 세탁소>, 오정희 작가 <소음공해>이다.

최종선정은 시민들의 온라인 투표를 통해 진행되며, 올해의 책 선정위원회의 최종 심의를 거쳐 2023 제주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며, 선정된 도서는 4월 도서관 주간을 통해 선포식을 가질 예정이다.

올해의 책 투표는 <책 섬, 제주> 홈페이지(http://woodang.jejusi.go.kr) 접속 또는 구글 온라인 설문지 ⇨ 제주시 올해의 책 ⇨ 올해의 책 투표를 통해 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우당도서관으로(☎728-8342) 문의하면 된다.

한편, 우당도서관 관계자는 “제주시민이 직접 선택한 올해의 책을 시민들이 가까이 할 수 있도록 독서마라톤, 작가 북콘서트, 올해의 책 연계 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할 계획이다”라며 올해의 책 투표에 제주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