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의회 박필순 의원, 광주시 2040공원녹지기본계획 의견청취서 지적
광주 중앙공원 ‘국가공원 지정’준비해야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1. 31(화) 16:44
광주시의회 박필순 의원(더불어민주당·광산3)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광주광역시의회 박필순 의원(더불어민주당·광산3)은 31일 열린 광주시의회 ‘2040 광주광역시 공원녹지기본계획(안) 의견청취’에서 광주 중앙공원의 국가도시공원 지정 대비를 촉구했다.

박필순 의원은 “광주 중앙공원의 면적은 303만㎡로, 국가도시공원 지정 요구가 논의돼 왔다”며 “하지만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인해 공원면적이 축소되어 국가공원 지정 추진이 어려워질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국가도시공원 지정요건은 300만㎡로, 중앙공원의 면적이 축소된다면 국가공원 지정 추진이 어려워질 것으로 우려 된다”며 “이에 대한 광주시의 제도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이 자리에서 △특색 있는 주제공원 조성 확대 △지방정원 지정 △데이터기반의 정책목표 제시 △공원 이용 서비스 강화를 위한 공원관리 시스템 및 인력 확보 △시민참여 공원관리 방안 마련 등을 제안했다.

한편, 공원녹지기본계획은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 제9조’에 의거, 도시에서의 공원 녹지의 확충·관리·이용 및 도시녹화 등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기 위해 수립하는 10년 단위 법정계획이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