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혁신도시 공공기관 상생발전 실무협의회 개최
전북 금융혁신 빅데이터 센터 구축 등 9개 기관 지역발전계획 수립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1. 31(화) 16:46
전라북도, 혁신도시 공공기관 상생발전 실무협의회 개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전라북도는 전주시, 완주군, 농촌진흥청 등 9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전북혁신도시 공공기관 상생발전 실무협의회’를 31일 개최했다.

이번 실무협의회에서는 2023년 지역발전계획에 대하여 지자체 협의사항 등을 논의했다. 특히, 지역발전계획 6가지 분야(지역산업육성, 지역인채 채용·육성, 주민지원 및 지역공헌 사업, 유관기관 간 협력 사업, 재화 및 서비스 우선구매 사업, 기타사업)의 미흡한 부분과 향후 개선 방안을 협의했다.

올해 추진하는 지역발전계획의 이전기관 대표사업은 ▲스마트농업 기반 기술개발 보급(농촌진흥청), ▲전북 내 지역 시설을 활용한 현장·체험 학습 교육 운영(지방자치인재개발원), ▲메타버스 기반 지역 정보통신기술(ICT) 산업 육성,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구매 조건부 디자인 개선사업(한국국토정보공사), ▲전기재해분석센터 및 전기안전 제2교육원 건립(한국전기안전공사), ▲전북 금융혁신 빅데이터 센터 구축(국민연금공단), ▲식품 중소중견기업 상시 기술지원(한국식품연구원) 등이다.

이와 관련 전주시에서는 기관 내 어린이집의 전주하수처리장 견학을 요청했다. 완주군은 전국혁신도시(지구)협의회 운영, 콩쥐팥쥐도서관에서 운영하는 이전기관과 함께하는 과학·문화여행, 플로깅* 실천사업을 홍보하고 기관 참여를 요청했다 * 달리거나 걸으면서 쓰레기를 줍는다는 뜻으로 ‘16년 스웨덴에서 시작된 환경보호운동

전북도는 상생발전 확산사업을 위해 인근 지역과 주민들을 위한 문화·복지 활동을 이어가며 지자체와 공공기관, 유관기관 등과 유기적으로 협업‧소통해 주민지원 및 지역공헌사업 등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이찬준 전북도 지역정책과장은“협의회에서 논의된 주요사항을 바탕으로2023년 지역발전계획을 만들고 이전 공공기관이 먼저 솔선수범해 지역사회 상생 발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