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병삼 제주시장, 계묘년 탐라국 입춘굿 참석
“시민의 삶에 생기와 활기가 넘치는 희망의 봄마중이 되기를 기원”
고성민 기자입력 : 2023. 02. 03(금) 09:43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강병삼 제주시장은 2월 3일, 제주목관아에서 열린 탐라국 입춘굿 축제에서 ‘세경제’봉행 및‘사리 살성’ 행사에 참여했다. ‘세경제’는 하늘에서 내려와 오곡의 씨를 뿌리는 자청비 여신에게 풍농을 기원하는 유교식 제례이며, ‘사리 살성’은 항아리를 깨트리며 모든 액운을 내보낸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4년 만에 대면으로 열리는 이번 ‘탐라국 입춘굿’은 2월 4일까지 제주민예총 주관으로 열린다. 초감제 등의 입춘굿과 시민이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제주의소리 TV 및 유튜브와 관덕정 마당 LED 모니터를 통해 생방송으로 송출된다.

강병삼 제주시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순간들을 이겨낸 시민들이 이번 행사로 새봄의 활력을 얻고 일과 삶터를 힘차게 경작해 나가기를 바란다”며 입춘대길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탐라국 입춘굿은 일제강점기에 제주인들의 결속을 막기 위해 중단되었다가 1999년에 다시 복원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