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관광종합대책반 운영 관광객․시민 만족도 UP!
10월까지…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대비 4대 분야 집중 운영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3. 20(월) 14:59
여수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여수시(시장 정기명)가 관광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오는 10월까지 관광종합대책반을 운영한다.

여수시에 따르면 최근 관광종합대책반 운영을 중점으로 한 관광종합계획을 수립, 주요 관광지 불편사항을 해소함으로써 관광객과 시민들의 만족도는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관광종합대책반’은 10월 29일까지 운영되며, 상황반, 시민불편, 교통, 숙박․식품․위생 등 15개 분야에 12개 부서 66명이 근무하게 된다. 대책반 근무자는 관광수용태세 개선을 위해 관광지 사전 현장 점검 및 불편처리사항 접수 처리 등의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특히, 올해는 4월에 개최되는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관광객들이 여수시를 많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관광안내 및 불편처리, 교통, 숙박․식품․위생, 쓰레기 등 4개 분야에 대한 대책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여수시 관계자는 “코로나 이후 막혔던 해외여행이 재개되면서 지자체마다 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며 “관광객들에게 질 높은 관광편의를 제공함으로써 다시 찾고 싶은 관광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