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MBC, 4.3특별기획 ‘남겨진 아이들’ 방송
고성민 기자입력 : 2023. 03. 23(목) 21:26
제주MBC, 4.3특별기획 ‘남겨진 아이들’ 방송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MBC 4.3특별기획 ‘남겨진 아이들’(5부작)이 오는 27일(월)부터 31(금)까지 매일 오전 8시 30분 MBC 방송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남겨진 아이들’은 4.3 당시 군사재판으로 하루아침에 부모를 잃고도 살아 남아야했던 수형인 유가족들의 한 맺힌 사연을 조명했다. 또 직권재심 재판을 통해 4.3 당시 이뤄졌던 군사재판의 불법성과 직권재심의 역사적 의미를 되짚어 본다.   4.3 당시 한 살이었던 강서경 할아버지는 12살이 돼서야 함께 살던 아버지가 자신의 친아버지가 아니리는 사실을 알게됐다. 그 후 집을 나와 아버지를 찾기 위해 방황했고, 가족을 찾아주는 TV 프로그램에 행여라도 아버지가 나올까봐 방송 시간에는 TV앞을 떠나지 못했다.   특집 방송은 강서경 할아버지의 ‘골령골’ 편 등 4명의 수형인 유가족과 직권재심을 맡았던 검사와 판사를 다룬 ‘연대’편 등 10분짜리 5편으로 구성됐다. 5편의 영상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묶은 50분 특집 방송은 4월 4일(화) 밤 11시 30분에 MBC 채널을 통해 방영된다.   한편, 이번 특집방송은 제주MBC 보도국 김찬년 기자가 연출을, 영상센터 김현명 감독이 촬영과 편집을 맡았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