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2023년 배수 개선사업 2개 지구 국비 확보
금산2지구는 신규 착수지구, 석용지구는 기본 조사지구 선정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3. 28(화) 17:24
무안군, 2023년 배수 개선사업 2개 지구 국비 확보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무안군(군수 김산)은 농식품부로부터 2023년 배수 개선사업에 해제면 금산 2지구는 신규 착수지구로, 해제면 석용지구는 기본 조사지구로 선정돼 국비 각 51억 원, 75억 원을 확보했다.

배수 개선사업은 전액 국비 사업으로 농업진흥지역 내 50㏊ 이상의 상습 침수 농경지를 대상으로 농업생산기반시설(배수장, 배수문 등)을 정비해 침수 피해 방지 및 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안정적인 영농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금산 2지구 배수 개선사업은 기본조사 결과를 기반으로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배수문 1개소와 배수로 1.9㎞를 정비하는 내용으로 설계를 추진한다. 군은 이번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하기 위해 올해 설계를 완료하고 농식품부의 승인을 받아 2024년에 착공할 예정이다. 사업이 추진되면 해제면 용학리와 천장리 일원 57.7㏊가 이익을 얻게 됐다.

또한, 석용지구 배수 개선사업은 농식품부에서 기본조사 업무를 위탁받아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실시할 계획이다.

정부성 건설교통과장은 “군민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전남도, 농식품부를 여러 차례 방문해 건의하는 등 노력한 결과 많은 국비를 확보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상습 침수 농경지에 대한 배수 개선사업 대상지를 지속해 발굴해 국비 지원을 건의할 계획이며, 살기 좋고 안전한 전남의 수도 플랫폼 무안 만들기를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