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사회협약위원회, 오영훈 지사에게 제2공항 개발사업 의견서 31일 전달
전체회의 통해 참석위원 전원 합의된 의견 직접 전달하기로 결정
고성민 기자입력 : 2023. 05. 30(화) 20:30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8기 제주특별자치도 사회협약위원회(위원장 진희종)는 31일 오전 11시 30분 제주 제2공항 개발사업에 대한 의견서를 오영훈 도지사에게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주도 사회협약위원회는 지난 25일 전체회의를 열고, 전체위원 29명 중 19명이 참석한 가운데 참석자 전원이 합의한 의견서를 도지사에게 직접 전달하기로 최종 의견을 모았다.

제주도 사회협약위원회는 제주특별법에 따른 위원회의 기능을 활용해 제2공항 개발사업에 대한 의견을 도지사에게 제시함으로써 향후 제주도 의견을 국토부에 전달할 때 도지사가 참고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사회협약위원회는 제주특별법 제458조에 따라 ‘사회문제 해결 등을 위한 사항에 대해 의견을 듣기 위하여 도지사가 설치한 위원회’로, 2008년 제1기 위원회 출범 이후 현재 제8기 위원회가 활동하고 있다.

제8기 위원회는 「제주특별자치도 사회협약위원회 조례」에 따라 도의회, 학계, 언론계, 법조계, 경제계, 노동계 및 시민사회단체 등에서 추천받은 각 분야별 전문가와 갈등관리 전문가 등 29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