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스페인청년, 차세대 리더로 함께 성장한다
2일 JDC-몬드라곤대학교-HBM사회적협동조합과 실무교류 위한 업무협약 체결
제주-스페인 바스크주 지역 간 문화·관광·인적교류 등 상호협력 증진 목적
고성민 기자입력 : 2023. 06. 02(금) 20:58
제주도, 스페인청년, 차세대 리더로 함께 성장한다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가 청년을 차세대 리더로 키우기 위해 스페인 바스크주 몬드라곤대학교와 글로벌 인적교류에 나선다.

제주도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몬드라곤대학교, HBM 사회적협동조합은 2일 제18회 제주포럼에서 ‘차세대리더 양성과 인적교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와 스페인 바스크 지역은 공동 협력을 기반으로 차세대 리더 양성과 인적교류, 문화, 관광 등 상호협력을 증진한다.

주요 협약 내용은 제주-스페인 바스크 지역 간 △글로벌 교류 네트워크 확대 △글로벌 미래인재 양성과 인적교류 △문화, 관광 등 동반성장을 위한 상호협력 등이다.

제주도는 제주지역 우수 기업 및 문화 탐방 또는 대학생 네트워크 지원을, JDC는 몬드라곤대 학생의 제주 방문 시 기숙사 공간 제공 및 프로그램 운영에 협력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오영훈 지사를 비롯해 양영철 JDC 이사장, 빈센테 아차(Vicente Atxa) 몬드라곤대 총장, 박경서 HBM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 이원준 성균관대 기업가정신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오영훈 제주도지사는 글로벌 미래인재 양성을 통해 청년의 꿈을 지원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오영훈 지사는 “사회적협동조합으로 유명한 스페인 바스크의 몬드라곤대학교, 수눌음 정신과 공동체 문화가 살아 숨 쉬는 대한민국 제주가 공동 협력을 시작한다”며 “양 지역의 학생들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제주도정은 몬드라곤대학교가 있는 스페인 바스크 지역과 지방정부 차원의 교류도 추진할 계획”이라며 “청년 인재 육성 지원은 물론 경제와 문화 등 다양한 분야 교류를 위해 몬드라곤대학교와 협력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빈센테 아차 총장은 “제주도와 함께 차세대리더 양성과 인적교류, 문화․관광 등 상호 교류협력을 위한 협약을 맺게 되어 매우 의미있다”며 “제주와의 새로운 교육 프로젝트를 추진함으로써 다양한 국가 및 기업 등을 위해 큰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도는 몬드라곤대학교에서 운영하는 LEINN(Leadership·Entrepreneurship·INNovation)* 과정에 재학 중인 해외학생들이 제주에 체류하며 도내 현장에서 비즈니스 프로젝트를 실행함으로써 양 지역 간 인적교류 영역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지역 간 인적교류를 넘어 실무교류 및 우호도시, 자매결연 체결 등 지방정부 차원의 교류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