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호국보훈의 달 국가유공자와 가족 위문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6. 08(목) 11:43
영암군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영암군(군수 우승희)이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한 헌신과 희생에 대한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아 국가유공자와 그 가족들을 위문했다.

영암군은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매월 15일 영암에 주소를 둔 만 65세 이상 국가보훈대상자에게 참전명예수당, 보훈명예수당, 독립유공자 유족 명예수당을 지급하는 등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에 힘쓰고 있다.

한편, 영암군 관계자는 “국가유공자와 유족의 헌신이 있었기에 지금 대한민국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가를 위해 일하신 분들의 노고를 기억하고, 그 유족이 명예와 자긍심 속에 살아갈 수 있도록 예우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