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교육청, 제8회 전남독서문화한마당 ‘성료’
달빛도서관 체험 ‧ 작가 초청강연 등 다채롭게 진행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9. 25(월) 22:06
전라남도교육청, 제8회 전남독서문화한마당 ‘성료’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AI시대 창의적 책 읽기 방법부터 한밤중에 즐기는 달빛도서관 체험까지, 동네 도서관에 모여 ‘책’으로 소통하는 문화축제가 지역민들의 뜨거운 성원 아래 막을 내렸다.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김대중)은 지난 9월 22~23일 이틀간 도교육청 산하 22개 도서관 등에서 ‘제8회 전남독서문화한마당’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도교육청의 독서인문교육 활성화 기치 아래, 지난해까지 목포·나주·여수 3개 지역에서만 열렸던 독서문화한마당이 올해는 전남 22개 도서관에서 개최돼 의미를 더했다.

전남교육 가족과 지역민들은 전남독서문화한마당에서 ‘온ː 도서관 ON 책’이라는 주제 아래 준비된 다채로운 강연, 공연, 체험행사에 참여하며 독서에 대한 생각과 경험을 공유했다.

도서관마다 책을 소재로 한 인형극, 뮤지컬, 모래 그림 샌드아트 공연 등이 펼쳐지면서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한때를 보내기도 했다.

김중혁, 이억배, 정지아 등 30여 명의 작가가 초청되어 작품과 생각을 공유하는 강연이 펼쳐졌고, 한국사 최태성 강사의 ‘마한’과 관련한 강의도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금희 아나운서와 함께하는 북토크 역시 지역주민들의 열띤 참여로 뜻깊은 소통의 시간으로 채워졌다.

탄소중립 공예, 업사이클링 화분만들기, 나만의 장서인과 책갈피 만들기 등 인기 만점 체험 프로그램이 가득했고, 곡성의 마을학교 연계 밴드 공연, 해남서초 국악관현악단 공연 등 지역의 학생들이 참여하는 공연도 어우러져 더 풍성한 한마당이었다.

행사장을 찾은 지역민들은“우리 동네 도서관에서 북적북적하게 유명 작가 강연도 듣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공연도 보고, 체험행사에도 참여할 수 있어서 기쁘다.”라고 말했다.

도서관 관계자들 또한 “전남교육청 도서관에서 동시에 펼쳐진 이번 독서문화한마당을 통해 책의 소중함, 독서의 즐거움을 함께 깨닫고, 책 읽는 전남교육 실현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전라남도교육청 도서관의 대표적인 독서문화행사로 자리매김한 ‘전남독서문화한마당’은 해를 거듭할수록 지역사회 독서문화를 선도하고, 책으로 소통하며 상상‧도전‧창조의 힘을 키우는 소중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