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자치경찰단, 무인단속장비 확대 운영
남조로 구간단속 실시 어린이보호구역 등 사고우려지역 31대 추가
홍보·계도 후 본격 단속 3개월간 홍보 및 계도 후 5. 27.부터 본격 단속 실시
고성민 기자입력 : 2024. 02. 23(금) 18:17
제주자치경찰단, 무인단속장비 확대 운영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박기남)은 무인교통단속장비 31대에 대한 시험 운영을 마치고 오는 26일부터 3개월간 홍보 및 계도기간을 거쳐 5월 27일부터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추가 운영되는 장비는 △구간단속장비 2대 △신호․과속단속장비 14대 △과속단속장비 15대 등 총 31대로, 어린이보호구역 16개소, 노인보호구역 4개소, 일반도로 11개소에 설치됐다.

특히, 확장 개통 이후 과속차량이 증가하고 있는 남조로에서 구간단속을 실시하며, 단속구간은 제주시 방면 수망교차로 앞에서 한국마사회 제주목장까지 약 8.3㎞ 구간으로 제한속도 60㎞/h △시작점과 종점 통과 속도 △구간 내 평균속도가 제한속도를 초과하는 경우 단속에 적발된다.

이창영 제주자치경찰단 교통생활안전과장은 “무인단속장비는 운전자들이 제한속도를 준수하도록 유도하려는 목적으로 운영된다”며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운전에 더욱 신경 써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