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사회적경제 설맞이 특별할인전 개최
도내 사회적경제 기업 100여개사 참여하는 기획전 진행
오프라인 판매장‘생생나눔’… 330종 제품 20%할인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1. 18(화) 12:07
전라북도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전북도는 설을 맞아 도내 마을기업,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등 100여개사의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참여하는「전라북도 사회적경제 설맞이 특별할인전」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는 지역 주민들의 장바구니 부담을 덜고 사회적경제기업의 매출 향상을 도모하기 위함이다.

이번 기획전은 사회적경제 공동판매장 「생생나눔」(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18)과 우체국 쇼핑몰「전북 사회적경제기업 브랜드관」에서 진행된다.

공동판매장 「생생나눔」에서는 1월 29일까지 50여개사 330종의 사회적경제기업 제품들을 20%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예약판매, 택배 배송도 진행한다.

우체국 쇼핑몰 「전북 사회적경제기업 브랜드관」에서는 1월 25일까지 육류, 과일, 지역특산품 등 명절 선물 세트를 15%에서 최대 30%까지 할인한다.

김용만 전라북도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이번 할인 기획전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민들이 부담 없는 설을 보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우체국 쇼핑몰 내 전라북도 사회적경제제품 전용관의 설맞이 특별판매전을 통해 2020년 5억 원, 2021년 8억 원의 매출을 달성한 바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