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공공데이터 개방 수요 설문조사 실시
31일까지 홈페이지 통해 참여…인지도·활용내용·개선책 등
수요자 맞춤 데이터 발굴·개방…민간 데이터 활용 촉진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07. 01(금) 16:52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광주광역시는 1일부터 31일까지 광주시 홈페이지에서 공공데이터 개방 수요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이번 설문조사는 데이터 활용 주체인 시민·기업 등이 원하는 공공데이터가 무엇인지 파악하고, 공공데이터 개방 정책에 반영함으로써 민간의 데이터 활용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공공데이터 인지도, 활용내용, 개선방향 등이다. 설문에서 수렴된 의견은 공공데이터 개방 확대와 빅데이터 통합플랫폼 데이터 축적 분야 선정 등 데이터 기반 사업 추진에 활용된다.

또 광주시는 본 수요조사와는 별도로 지난 2월부터 광주시 홈페이지 내 공공데이터 상시수요조사 창을 통해 시민들의 공공데이터 개방 의견을 연중 수렴하도록 개선하고 있다.

이와 관련, 광주시는 빅데이터 통합플랫폼을 통해 인구, 지역안전지수 등 30개 분야, 약 8만5000여 건의 공공데이터를 제공하고 데이터의 최신성 및 정확성을 유지하기 위해 데이터 품질관리에 힘쓰고 있다. 조현호 광주시 스마트도시담당관은 “수많은 행정기관의 데이터를 정제·개방하는 과정에서 시민·기업이 원하는 데이터를 우선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이번 설문조사를 추진한다”며 “2022년 공공데이터 개방 수요 설문조사와 상시 수요조사 결과를 분석해 수요자 맞춤형 공공데이터를 개방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