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용담1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순조로운 출발
주요 거점 시설 공간 조성을 위한 토지매입 7월 중 마무리
고성민 기자입력 : 2022. 07. 03(일) 15:04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시 용담1동이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새롭게 다시 태어난다. 2021년 9월 국토교통부 공모 선정된 제주시 ‘용담1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연차별 계획에 따라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2022년부터 2025년까지 추진되는 용담1동 도시재생사업에는 ▲도시공원 및 문화예술SOC조성에 8억 1천 3백만원, ▲주거환경 취약지역정비에 19억 7천만원, ▲지역특화 및 마을경관 재생에 14억 6천 7백만원, ▲골목상권 재생 및 생활SOC복합화 사업에 61억 8천 5백만원, ▲북부권 스마트 재생기반 마련에 50억원 등 마중물 사업비 250억원(국비 150, 지방비 100)이 투입될 계획이다.

올해는 주요 거점 공간 시설을 위한 토지 보상 협의에 중점을 두어 현재까지 대상부지 7필지 중 6필지에 대한 보상을 완료했으며, 나머지 1필지에 대해서도 7월 중 보상 협의를 마무리할 방침이다.

2022년도 투입 예산 33억 8천 3백만원 중 토지보상비는 29억원,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운영을 위한 민간위탁금은 4억 8천 3백만원이다. 또한 현장지원센터에서는 향후 조성되는 주요 거점 공간 시설 등 운영에 필요한 프로그램 준비 및 주민역량 강화를 위해 각종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지난 2월 사전 전문가 의견 수렴을 위한 마을 컨텐츠 아카이빙 워크숍을 진행했으며, 4월부터 5차례에 걸쳐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도시재생대학 을 운영한 바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도시 활성화 계획의 주요 변경 요인인 토지매입의 원활한 마무리로 연차별 사업 추진이 탄력을 받게 된 만큼, 도시재생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역주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