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오선경 여수광양항만관리(주) 대표이사 선임
장민규 기자입력 : 2023. 03. 06(월) 16:53
6일 열린 여수광양항만관리(주) 대표이사 임명장 수여식에서 박성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사진 오른쪽에서 6번째)과 오선경 신임 여수광양항만관리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4번째)가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시사종합신문 = 장민규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YGPA)는 자회사인 ㈜여수광양항만관리 대표이사에 오선경 전 대통령경호실 안전본부장을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여수광양항만관리는 여수ㆍ광양항 항만시설 등의 경비보안 및 시설관리를 위해 YGPA가 100% 출자한 자회사로, 2017년 12월 설립됐다.

오 신임 대표이사는 28년간 대통령경호실에서 재직하며 대테러과장, 보안부장, 경호부장, 안전본부장 등을 역임한 안전 및 보안 전문가다.

박성현 사장은 “중대재해처벌법과 항만안전특별법이 시행되는 등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오선경 신임 대표이사의 경험과 전문성이 여수ㆍ광양항과 여수광양항만관리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취임한 오 신임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이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