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2023년 광양항 인센티브 제도 개편
성과창출형 인센티브 60억원 투입… 컨테이너 물동량 유치 본격화
장민규 기자입력 : 2023. 03. 16(목) 17:18
여수광양항만공사
[시사종합신문 = 장민규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YGPA)는 2023년 컨테이너 물동량 목표 200만TEU 달성을 위해 성과창출형 광양항 인센티브 제도를 수립 및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YGPA는 올해 1개 선사 1개+ 서비스 유치를 통한 항만 연계성 강화, 지급기준(대상물량·항로) 완화를 통한 컨테이너 물동량 향상을 목표로 총 60억원의 인센티브를 투입한다.

지난해까지 전략 항로 대상으로만 지급했던 신규 항로 인센티브를 전 세계 지역을 대상으로 확대한다.또한 기존에 수출·환적 컨테이너에만 지급했던 증가 화물 인센티브의 대상을 수입·수출·환적·연안 등 총 컨테이너 물량으로 크게 완화했다.

박성현 사장은 “광양항 컨테이너 물동량 창출을 위해 지난해부터 지속해 온 발로 뛰는 영업을 더욱 강화해 국내 수출입물동량 1위 종합항만으로서의 지위를 굳건히 하고, 항로연계성 강화 및 신규 특화 화물 유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개편된 인센티브 제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YGPA 홈페이지(www.ygpa.or.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