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소기업 이차보전 사업 개시
총 8,000억원 규모의 시중은행 대출에 대출이자의 2~3%p를 보전하는 사업으로 고금리 시기 중소기업 금융부담 완화를 지원
오승택 기자입력 : 2023. 03. 16(목) 17:27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조종래)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은 3월 20일(월)부터 중소기업 이차보전 사업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차보전 사업은 고금리 시기 시중은행을 이용하는 유망 중소기업에 시중은행 대출이자의 일부를 정부가 보전하여 중소기업의 금융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올해 신규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중소기업기본법」 제2조에 따른 중소기업 중 최근 3년 내 시설을 도입한 업력 7년 이상, 스마트공장 도입, 그린기술 영위, 수출실적 10만불 이상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기업이며, 휴·폐업, 세금 체납, 우량기업 등 중소기업 정책자금 융자제한기업은 지원에서 제외된다.

기업당 연간 5억원 이내의 운전자금에 대해 3년 거치 만기일시상환 조건으로 자금을 공급하여 총 8,000억원 규모의 은행 대출에 대해 이차보전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차보전율은 혁신성장 분야, 그린 분야, 뿌리산업, 지역특화산업 등 중소기업 정책자금 중점 지원 분야를 영위하는 기업에는 3%p, 그 외 기업은 2%p를 적용하되, 이차보전율이 대출금리보다 크거나 같으면 이차보전율을 대출금리 수준으로 조정한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이차보전 사업 추진을 위해 총 13개 은행*과 협약을 체결하였으며, 개별 기업은 협약은행과 대출 상담 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누리집(www.kosmes.or.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창업기업을 위한 1,000억원 규모 대환대출 프로그램도 이번에 시행되며, 제2금융권의 7% 이상 고금리 대출을 이용 중인 기술사업성 우수 창업기업에 기업당 1억원 이내로 창업기반지원자금*으로 대환대출을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누리집(www.kosmes.or.kr)에서 서울과 지방 소재 중소기업은 3월 20일(월)~21일(화) 양일간, 인천과 경기 소재 중소기업은 3월 22일(수)~23일(목) 양일간 신청이 가능하다.

중소기업 정책자금 이차보전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중소벤처기업부 누리집(www.mss.go.kr) 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누리집(www.kosmes.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중소기업 통합콜센터(☎ 1357)와 정책자금 전담 콜센터(☎ 1811-3655)에서 상담도 가능하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