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학교, 전남 도내 국립의과대학 설립을 위한 공동협력선언 나서
7일 전남도청에서 전남도·순천대·목포대 공동선언문 발표
장민규 기자입력 : 2023. 06. 07(수) 22:41
순천대학교, 전남 도내 국립의과대학 설립을 위한 공동협력선언 나서
[시사종합신문 = 장민규 기자] 국립순천대학교(총장 이병운)는 7일 전남도청에서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 국립목포대학교(총장 송하철)와 함께 ‘전남 도내 국립의과대학 유치를 위한 공동선언문’을 발표하였다.

최근 보건복지부에서 의과대학 정원 증원 논의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가운데, 유일하게 의과대학이 없는 전남지역의 열악한 의료현실과 공공의료 강화를 위한 국립 의과대학 신설 필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전남도와 양 국립대가 공동선언문을 발표한 것이다.

공동선언문에서는 역의 의료인력 양성 교육기관 부재와 낙후된 의료환경으로 인해 지역 청년뿐 아니라 은퇴자들마저 전남을 떠나고 있으며, 매년 지역민들이 수도권과 대도시에서 지출하는 막대한 교육비·의료비로 지역 발전 저해를 우려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대한민국 180만 국민의 삶의 터전인 전남지역에 의과대학이 없다는 점은 지역민의 생명권과 건강권, 교육권을 침해할 뿐 아니라 지역 소멸을 가속화 하는 만큼, 현재 보건복지부에서 추진 중인 의과대학 정원 증원 논의는 전남지역에 국립의과대학을 신설하는 방안이 반드시 포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순천대 이병운 총장은 “전남도민의 의료여건 개선과 인력 유출 방지를 위해 공공의료 인력 양성을 위한 국립의과대학 신설이 꼭 필요하다.”라며, “지자체와의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의대 유치에 적극 나서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공동선언문 발표를 통해 전남도와 순천대, 목포대 3개 기관은 전남지역에 국립의과대학이 설립되는 날까지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적극적으로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