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문화관광해설사와 문화관광 발전 논의
7일 문화관광해설사와 소통 간담회 개최...문화관광발전 의지 다져
오승택 기자입력 : 2022. 12. 07(수) 16:32
화순군, 문화관광해설사와 문화관광 발전 논의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화순군(군수 구복규)이 7일 문화관광해설사와 소통 간담회를 열고 문화관광 분야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완화로 화순을 찾는 관광객이 늘고 해설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화순군 관광발전에 대해 논의하고 해설사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해설사들은 화순군 문화관광 발전 방향과 관광 시설물 정비 등 개선 대책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고, 관광객이 다시 찾아오고 싶은 화순을 만들겠다는 의지도 다졌다.

간담회가 끝나고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금 기탁도 이어졌다. 문화해설사들은 지역 학생들의 꿈을 이루는데 써 달라며 한마음 한뜻으로 모은 현금 100만 원을 (재)화순장학회에 기탁했다.

한 문화관광해설사는 “화순군 관광발전에 대한 논의도 하고 지역 인재를 육성하는 일에도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화순군 문화관광발전을 위해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문화관광 일선에서 화순 알리기에 애써주신 문화관광해설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우리 군 문화관광의 얼굴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남도관광 1번지, 관광객 500만 시대’를 만들어나가는데 함께 최선을 다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화순군 문화관광해설사는 현재 17명으로 고인돌 유적지, 운주사, 조광조 유배지 등 주요관광지에서 화순의 문화와 관광을 알리는 활동을 하고 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종합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